전남

검색
  • 0
닫기

광양시, 5차 예비문화도시 지정…1년간 예비사업 추진

0

- +

전남 광양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제5차 예비문화도시'에 최종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광양시는 다양한 시민의 의견수렴을 거쳐 '동행하는 시민 교류하는 미래, 문화교역도시 광양'을 비전으로 지난 6월 문화도시 조성계획을 신청, 문화체육관광부 문화도시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세 번째 도전 끝에 선정된 것으로, 이번 제5차 예비문화도시에는 전국 29곳 기초지자체가 신청했으며 광양시를 비롯해 총 8곳이 지정됐다.
 
시는 다음달부터 내년 9월까지 예비문화도시 사업을 추진, 실적평가와 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제5차 문화도시로 지정되면 5년간 최대 국비 100억 원을 지원받는다.
 
정인화 광양시장은 "예비사업의 탄력을 받아 제5차 법정문화도시까지 지정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문화도시'는 '지역문화진흥법'에 따라 지정하며 공모를 통해 '문화도시 조성계획'을 승인받아 예비문화도시로 지정받은 뒤 1년간 예비사업을 추진해 최종 지정된다.
 

추천기사

스페셜 이슈

많이 본 뉴스